Vaya in

한랭두드러기는 겨울철에 흔히 볼 수 있는데요.
추운 겨울 밖에 있다가 갑자기 따뜻한 곳에 들어가면
피부가 가렵고 부풀어 오르는 증상을 말합니다.

한랭 두드러기는 전체 물리적 두드러기의 3~5%를 차지합니다.
이는 겨울철이 아닌 때에도 발생할 수 있는데요. 한랭두드러기 원인과
치료 방법에 대해 알아 보겠습니다.

한랭두드러기 원인은 3 유형으로 구분이 됩니다.
원발성 후천성, 속발성 후천성, 반사성으로 구분이 되는데요.
원발성 후천성은 주로 소아나 젊은 성인에게 발생하며
저혈압, 어지럼증, 쇼크 등의 증상과 심할 경우 사망에 이르기도 합니다.

속발성 후천성은 전체 환자의 약 5%에서 발생합니다. 24시간 지속되고
피부가 붉거나 보라색으로 변하기도 합니다.
반사성은 국소 부위가 노출되었을땐 생기지 않지만 전신이 노출될 경우
광범위하게 증상이 나타납니다.

한랭 두드러기의 자가진단 방법으로는, 얼음을 2분 정도 팔 위에 올려 놓거나
찬 공기를 10분 정도 쐰 후 두드러기가 생기는지 보면 알 수 있습니다.
특히 얼음을 놓았을때 반응시 심한 사람의 경우엔
호흡곤란 증상까지 생길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한랭두드러기 치료 방법으로 가장 중요한 것은 추위에 노출되는 것을
최대한으로 피하는 것입니다.
차가운 곳에 직접 노출되는 것을 피하고, 옷을 면소재로 된 것으로 입고,
슬리퍼나 샌들 같은 것은 가급적 신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손을 자주 비벼 온도를 유지하는 것도 큰 도움이 됩니다.

한랭두드러기 원인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아서
거기에 맞는 치료 방법이 아직은 없습니다.
증상이 나타날 경우에는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해 증상을
완화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며,
증상의 가능성이 있다고 보여질때는 한량 유발 검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 0